후기 게시판

방콕 멤버쉽 오픈 방법, 비용, 파트너 등 다양하게 준비했어요!

컨텐츠 정보

본문

c9f4a41b9950bcb902b473e85819bcda_1696484502_3247.jpg
얼마 전에 태국 방콕을 방문하게 되었는데요, 저는 방콕 멤버쉽 관련 내용을 찾다가 방문하게 되었어요. 방콕과 태국 전국적으로 있는 멤버쉽 클럽은 방콕 멤버로 불리고 있었는데요, 여러 태국 푸잉들이 있는 곳이기도 해요. 여기서 일하는 푸잉들의 경우에는 다수의 대학생이 많다고 합니다. 방콕 멤버쉽 클럽으로 불리는 것에 대해 궁금하시리라 생각하는데요, 일반적으로 멤버쉽에 가입하고 나서 가게에 소속된 여성과 함께 술을 마시고 즐기는 게 태국 유흥 문화라고 볼 수 있습니다. 유흥 멤버 클럽 수준에 따라 가격도 차이가 있는데요, 가격대가 높은 클럽부터 시작해서 로컬로 불리는 저렴한 멤버쉽 클럽 등 여러 클럽이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멤버쉽 클럽

제가 경험 한 방콕 멤버쉽 클럽의 특징은 다음과 같았는데요, 우선 고객 접점 서비스가 최고 수준에 있습니다. 한가지 예로 멤버쉽 서비스의 경우에는 본인이 직접 술을 따를 필요가 없는데요, 파트어인 푸잉 또는 테이블을 맡고 있는 전담 웨이터가 취향에 맞추어 술을 따라 주는 편입니다. 

멤버쉽인만큼 가격이 비싼 편인데요, 대략 4시간 정도 논다면 태국 돈으로 약 4천에서 6천밧 정도 나오게 됩니다. 한화로 보자면 약 15만 원에서 24만 원 수준이라는 점도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가격대가 비싸기는 한데, 한국과 빅하면 그렇게까지 높은 금액대는 아닌 편이기도 합니다. 


그릭 태국의 최고의 미모를 갖춘 푸잉들과 음식과 술, 그리고 상시 진행하는 공연 등은 굉장히 수준이 높은 편이라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만약 경제적인 부분에 있어 부담이 없으시다면 파트너를 희망하는 만큼 콜하는 것이 가능한데요, 뭐 당연한 예기지만 파트너가 많을수록 더 신나게 노는 것이 가능할 것입니다. 태국의 하이소들 또한 많이 방문하는 편이기는 하지만 이들은 대부분 룸에서 즐기는 편이므로 홀에서는 보지 못하는 편입니다. 방콕 멤버쉽 관련해 하이소 파티를 초청 받은 후 방문하게 된다면 많은 푸잉들을 부를 수 있다고 하는데요, 그 뒤로는 아시겠지만 새벽까지 논다면 상당한 비용이 나오게 됩니다. 


오픈 방법

그렇다면 방콕 멤버 오픈하는 방법에 대해 살펴보도록 하도록 하겠습니다. 오픈은 마마라고 불리는 이에게 소개 받아야 하는데요, 국내로 치면 나이트의 웨이터와 같은 사람이라고 볼 수 있는데요, 클럽 입구에 들어셨을 때 불러달라고 안내 받은 후 들어가서 멤버 오픈을 하실 수 잇습니다.  만약 잘 아는 마마가 없다면 웨어터들이 알아서 마마를 부러주게 되는데요, 마마에게 멤버를 오픈하게 된담녀 담당 마마가 멤버가 마무리될 때까지 케어해주게 되는 시스템입니다. 조금은 이해되시나요? 쉽게 말씀드리면 전담 매니저가 있는 것과 같은 시스템이라고 생각하시면 이해가 쉬울 것 같습니다.


오픈 비용

멤버의 오픈의 경우 비용이 클럽마다 다르다고 볼 수 있는데요, 일반적으로 메이저 멤버라면 대략 2만밧부터 시작한다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로컬 멤버는 1만밧 또는 1만밧 초에서 시작하는데요, 여러 멤버쉽이 있는 것을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한 예로 유명한 메이저 멤버의 경우 조니워커 블랙 8병을 살 수 있는데요, 만약 유효 기간이 정해져 있거나 샀던 술을 모두 마실 경우에는 마무리되니 이 부분도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사실 제가 갔을 때에는 이 정도 멤버 오픈까지는 못했는데요, 아무래도 비용 부담이 있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비즈니스 차 오시는 분들이라면 괜찮은 서비스인 것 같으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멤버 오픈을 하지 않고도 클럽에 방문해서 1명씩 사서 마시는 것이 가능한데요, 멤버 오픈하는 것을 통해 할인을 받을 수도 있습니다. 또한, 2만밧 멤버를 토대로 8병을 받게 되는데요, 각 병당 가격을 보면 2,500바트 정도라고 할 수 있는데요, 멤버 없이 그냥 가서 술을 마시게 될 경우에는 20%더 비싼 가격을 지불하고 마셔야 합니다. 그리고 참고하실 사항으로 일부 멤버는 양주병과 레이디 드링크로 나누어 구매가 가능한데요, 2만밧이라면 양주를 받은 후 일부 듬을 받을 수 있습니다. 


이러한 부분으로 만약 술을 그렇게까지 많이 드시는 편이 아니라면 이러한 서비스를 이용하시는 게 더 이득일 것입니다. 저도 술을 그렇게까지 많이 마시지 않는데요, 하지만 이상하게 멤버에서 놀면 많이 마시게 되는 것 같습니다. 개인 취향에 따라 선택하시는 게 좋을 것 같습니다. 멤버 오픈 이후 술을 마실 때마다 사인해야 하는데요, 그리고 멤버쉽 카드를 건네주게 되면 굳이 소지하고 다닐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멤버 번호는 아셔야 하는데요, 엄청난 단골이 아니라면 관련된 장부 자체를 찾는 것이 쉬운 게 아닌데요, 그리고 손님이 많아 마마가 찾지 못하는 경우가 있으니 멤버 번호는 확실히 잘 숙지하고 다니시는 게 좋겠습니다. 그리고 파티가 열리는 날이나 일요일에 가서 멤버 오픈을 하는 것이 더 좋은데요, 하지만 일요일의 경우에는 아무래도 직원들의 출근이 저조하다는 점도 잘 알아두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저희는 파티날 갔었는데요, 파티날의 경우에는 직원들이 100% 출근해야 하기에 여러 미모를 갖춘 직원들을 보실 수 있습니다. 


멤버쉽 파트너

멤버쉽 파트너의 경우에는 같이 술을 마시면서 즐길 수 있는 소속된 직원은 40분마다 1잔씩 레이디 드링크를 사주어야 합니다. 그리고 피알이라고 불리는 파트너와 코요테라 하는 댄서가 있는데요, 해당 직원의 경우에는 스타트 드링크라고 처음 시작 40분에 3잔, 5잔과 7잔이 있습니다. 최근에 나오는 신생 클럽을 보면 8잔짜리 서비스도 있는데요, 이처럼 여러 스타트 드링크가 있으니 이 부분도 잘 알아두시는 좋을 것 같습니다. 참고로 전 3잔짜리로 스타트 하였는데요, 잔 수에 대해서는 어떠한 게 좋다는 것은 크게 느끼질 못한 것 같습니다. 직원에 대해서는 초이스하는 것이 가능한데요, 하지만 나중에 같이 놀다가 먼가 마음에 맞지 않는다고 생각되시면 마마에게 말해 체인지하는 것도 가능합니다. 다행히도 저와 제 일행이 갔을 때에는 바꾼 적이 없었습니다.


파트너 선택 방법

파트너를 선택하는 방법에 대해 궁금하실 건데요, 우선 대기 장소로 마마와 같이 간 후 전체적적으로 한번 보고 고르는 경우가 일반적이라고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것에 익숙하지 않거나 쑥스러워하시는 분들도 더러 있는데요, 그러한 경우에는 마마에게 쇼업 좀 해달라고 요청하시면 되겠습니다. 그러면 직원들이 테이블로 오게 되는데요, 일부 오지 않는 직원들도 있습니다. 아무래도 대기 장소로 가서 우선 천천히 살펴보는 것이 좋다고 볼 수 있는데요, 영어가 가능한 직원을 붙여 달라고 하면 마마가 영어 구사가 가능한 직원에게 손을 들게 한다든지 자리에서 일어나게 하는 등 선택할 수 있게 해줍니다. 초이스와 관련해 궁금하신 점은 마마에게 물어보시면 될 것 같습니다. 


제가 갔을 때에는 정말 흥이 나는 공연이 시작되고 있었는데요, 멤버쉽 클럽의 경우 여러 유명 밴드를 부른 후 라이브 콘서트도 많이 열리고 있습니다. 그리고 비키니 파티나 모델 파티 등 여러 콘셉트의 파티도 열리고 있는데요, 멤버 오픈 후 본인의 라인 아이디를 받고 나서 놀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항상 신나는 공연이 열리는 것이 아니기에 가시기 전에는 반드시 일정을 확인하고 가시는 게 좋습니다. 일반적으로 클럽에서 잘 나가는 직원의 경우 한 달 정도 예약되어 있어 파트너로 선정하기가 힘든 편인데요, 물론 엄청난 단골의 경우 마마가 어떻게 해서 해주기는 하나 정말 알아주는 단골이 되려고 한다면 멤버의 붙박이장이 되어야 한다는 점도 참고해주시면 되겠습니다. 파트너 예약의 경우에는 가게 오픈 이후 레이디 드링크가 적용되면서 방문객이 떠나는 시간까지 카운트된다고 볼 수 있습니다. 


방콕 멤버를 방문하려고 하신다면 일반적으로 10시에 가시는 게 가장 무난하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그리고 마감하는 2시까지 신나게 노실 수 있는데요, 로컬 클럽은 늦게 시작하는 편이었습니다. 인근 클럽을 가보니 대략 11:30 정도에 시작하였습니다. 저희 일행은 다행히도 파티하는 날에 맞추어 정말 재밌게 놀았는데요, 이처럼 연휴이거나 파티날은 괜찮은 직원들이 빨리 오기에 일찍 가셔서 선점하시는 게 여러모로 유리하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멤버 계산의 경우에는 오픈 시 구매한 비용을 바로 결제해야 하는데요, 그 외 주문하였던 안주 및 아가씨 듬, 마마 듬을 계산해주시면 되겠습니다. 또, 참고하실 사항으로 마마에게 팁을 주는 게 옵션이었는데요, 하지만 요즘에는 꼭 줄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주고 싶다고 생각되신다면 500밧 정도가 무난하다고 말씀드릴 수 있습니다.


제 후기는 여기까지 하도록 하겠는데요, 요즘 주위를 보면 태국 뿐만 아니라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로 가시는 분들이 상당히 많으신 것 같습니다. 아무래도 국내와 비교해서 여러 가지 부문에서 좋은 점이 많기 때문인 일 것입니다. 그리고 여행 가실 때에는 첫 번째도 안전, 두 번째도 안전이니 항상 이러한 부분에 주의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또한 경비와 관련된 부분도 체크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5 / 2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